다가오는 추석 지방쓰는 법 하늘휴(休)에서 무료로 편리하게

    다가오는 추석 지방쓰는 법 하늘휴(休)에서 무료로 편리하게
    지방이란 제사에서 신주를 모시지 않는 집에 제사때마다 종이에 써서 모신 신위를 뜻합니다.
    과거에는 각 집마다 사당을 짓고 조상의 위패를 모시고 했지만
    요즘에는 사당을 지을 수 있는 환경이 마련되지 않기 때문에
    명절때마다 종이에 임시 위패를 적어 사용하는 것이 보편화되고 있는 추세입니다.
    지방은 조상님을 상징하기도 하는것이기 때문에 지방을 쓸때는
    제사의 주인인 제주와의 관계 및 대상의 따라서 쓰는 내용이 달라지기 때문에
    정확한 내용을 매번 쓰는것이 어려울수도 있습니다.
    한자를 많이 사용하지 않는
    현대에서는 지방을 쓰는 것이 익숙하지 않기 때문에 어려우실것을 알고 하늘휴(休)에서는
    지방무료출력서비스를 도입하여 하늘휴(休)홈페이지를 찾아주시는 누구라도
    쉽고 편하게 출력하여 쓰실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지금부터 하늘휴(休)무료지방출력서비스를 안내해드리겠습니다.

    검색창에 ‘하늘휴’를 검색하면 공식사이트가 있습니다.
    메인 화면에서 하늘휴(休)지방,위패로 들어가시면
    원하시는 종류의 따라 제사 지방쓰는법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하늘휴(休)지방무료출력서비스 바로가기 →https://skyjb.gaondnc.com/

    다가오는 추석 지방쓰는 법 하늘휴(休)에서 무료로 편리하게
    제사때 지방을 쓰는 법은 조상의 종교와 제주와의 관계를 선택하시면 됩니다.
    종교가 없는 경우 일반이고 조상님이 남성분이시라면 제주와의 관계를 포함하여
    조상님의 직위를 쓰시면 자동으로 작성이 되는 화면
    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조상님이 여성분이시라면 옛날에는 여성은 관직에 진출을 할 수 없었기 때문에
    직위가 없고 조상분의 본관과 성씨를 선택하면 됩니다.

    조부모님,부모님 등의 지방을 함께 쓰실 경우 동일한 방법으로 진행하며,여성의 경우
    마찬가지로 본관과 성씨를 선택하면 지방의 내용이 자동으로 기재됩니다.

    다가오는 추석 지방쓰는 법 하늘휴(休)에서 무료로 편리하게
    추석뿐만 아니라 명절때마다,제사를 지낼때마다 필요한
    임시위패 지방, 어려워하지 마시고 하늘휴(休)에서 무료로
    편리하게 이용해보세요. 위패를 작성하실때는 앞서 말씀 드렸듯
    하늘휴(休) 공식 홈페이지로 방문해주시면 됩니다.

    더 궁금한 사항에 대해서는 대표번호로 연락주시면
    국가공인 장례지도사께서 직접 상담도와드리고 있습니다.
    언제든 연락주십시오.
    감사합니다.